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

  • by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

승용차 관리비에는 구입 비와 유류비 외에도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에 따른 지출도 포함이 됩니다. 보험처리를 받는다고 해도 이후 금액이 올라갈 수 있는 만큼 제대로 알아보고 진행해보시는 게 좋겠지요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은 상황에 따라 천차만별인데요. 누구의 잘못이 더 큰지, 나의 실수는 없는지 등을 면밀히 따져보고 손해배상 보장 법에 따라 적용 받게 됩니다.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

단순 접촉이라면 보험사만 부르고 끝이 나는 경우도 있는데요. 누군가 다치거나 인명 피해로까지 이어지게 된다면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을 제대로 따져봐야 합니다

최근에는 블랙박스 장착 차량이 많아지며 동영상이 객관적인 증거로 활용될 때가 많습니다. 면책 사유를 분명히 할 수 있도록, 평소에 착장을 해두시는 게 좋겠지요.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을 따져보았을 때, 보상을 받을 수 있는 범위에 대해서도 많은 분들이 모르고 계시고는 하는데요. 단순 치료비 외에도,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할 때에는 향후 병원비를 요구해볼 수 있습니다. 바퀴의자, 치과보철, 의족 등의 보조용품이 필요하다면 이 역시 청구가 가능한 부분이지요.

인명 피해가 생겼거나, 신체적인 장애를 떠안게 된다면, 장래 얻을 수 있는 수입에 대해서도 보상을 받게 되는데요. 당시의 소득액과 노동능력 상실도를 기반으로 책정됩니다. 의사의 소견이나 법률 전문가의 판단이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구체적으로 상담을 받은 후 진행하시는 게 현명하겠지요.

올해 8월부터는 자동차 사고시 과실비율의 요건이 달라지기도 했습니다. 교차로 우회전 차량과 유턴한 차량과의 접촉, 자전거 전용도로 사례, 급추월, 회전교차로, 낙화 물로 인한 피해 등이 있는데요.

이전까지 없던 규정이 새로 생긴 경우가 있는가 하면 비율이 달라진 사례도 있습니다. 특히나 애매했던 자전거전용도로에서의 접촉은 100% 운전자의 책임이 되었다고 해요.

많은 분들이 불만을 가지고 계셨던 앞서가던 차량에서 떨어진 낙화 물로 인해 손해를 입거나 동일 차로 뒤에서 주행하던 차로 인해 충돌을 하게 되면 100% 가해 운전자의 책임으로 책정된다고 합니다. 역경은 예기치 못하게 찾아오니 미리미리 파악해두는 게 좋겠지요.